[댓뉴] 일본에 꼭 들려주고 싶은 말(feat.리춘희)

최종수정 2018.05.15 17:09 기사입력 2018.05.15 17:07
'독도 일본땅' 억지 주장 담은 일본 외교청서. 사진=연합뉴스
'독도 일본땅' 억지 주장 담은 일본 외교청서.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씨쓰루 안은필 기자] 일본이 올해도 독도가 일본의 고유 영토라는 주장을 반복했다. 관련 기사에 달린 댓글 반응과 일본에 꼭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를 영상으로 재구성했다.

일본 외무성은 15일 '2018년판 외교청서(한국의 외교백서에 해당)'를 각의(국무회의)에 보고했다.

일본은 외교청서에서 "한일 간에 영유권을 둘러싼 문제가 있지만,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명칭)는 역사적 사실에 비춰도 국제법상에서도 명백히 일본 고유 영토"라고 주장했다. 이어 "한국이 독도를 국제법상 어떤 근거도 없이 불법점거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동해 표기에 대해 "일본해가 국제법적으로 확립된 유일한 호칭"이라는 주장을 새로 넣으면서 "한국이 일본해라는 호칭에 이의를 제기하지만, 이 주장은 근거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에 우리 정부는 "부당한 주장을 되풀이 하고 있다"며 즉각 철회를 요구하고 주한 일본 대사관 고위 관계자를 외교부로 불러 강력 항의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응 일본 패싱~ 응 아베 X까~", "저런데도 일본 자위대 행사 간 미친 정치인이 대한민국에 있다지 아마", "X바리들 지금 답답하지? 독도문제까지 들어가야 어떻게 해보지 그렇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안은필 기자 eunpi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